2017.10.12 06:21

내 인생은 나의 것?

조회 수 28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내 것도  아닌데 내 것인 양 잃어버릴까 괴롭다.

원해서 온 것도 아니고 가고 싶지 않아 머물 수  있는 것도 아닌데 생명의 소유권이 내게 있는 것 같은 착각은 어디서 온걸까.

이게 자유 의지인가 보다. 

내 인생은 나의 것이라 노래한 가수가 있다. 착각이지. 


보낸 이 안에서 자유.

'나는 포도나무요 너희는 가지니..'


귀는 하늘의 소리를 듣기위해

눈은 얼마나 능하신 분 인지 알라고

입은 그래서 대화 하자고.


낮은 낮에게 말을 전하고 밤은 밤에게 지식을 전하니 창조주의 소리없는 소리가 세상 끝에 있다.

온통 신의 언어로 가득한  세상 오늘도 귀를 열어 착각의 오류를 줄이기위해  안테나를 조정해 본다.

생명의 신호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2822 노래-10월의 어느 멋진 날에 /김동규&금주희 써니 2004.10.02 6744
2821 칭찬의 위력 33가지 Master 2000.11.15 4864
2820 쉼이 있기에 이렇게 기쁩니다 file 현경 2003.04.09 4568
2819 기대가 어긋 났을때 file 현경 2003.04.09 4565
2818 가곡-고향/ 정지용 시, 채동선 곡, 황병덕 노래 써니 2004.09.26 4563
2817 축복의 날 오후 오색사람들 2003.04.06 4532
2816 노래-오페라의 유령(전곡, 해설) 써니 2003.04.27 4499
2815 힘들때...슬플때...기쁠때 지찬만 2010.07.20 4441
2814 오색의 봄카드 드려요. file Master 2000.11.15 4419
2813 가정에 관한 격언 지찬만 2010.10.24 4386
2812 하루를 살아도 행복하게 지찬만 2010.09.24 4347
2811 노래-한국가곡 모음 써니 2004.02.03 4341
2810 하나보다는 더불어 가는 마음 지찬만 2010.10.13 4337
2809 세상에 날개가 닿지 않는 새처럼 지찬만 2010.09.23 4325
2808 오늘의.. 현경 2003.04.10 4322
2807 사람과 사람 사이 써니 2003.04.08 4292
2806 그대는 사랑보다 아름다운 향기 지찬만 2010.07.18 4285
2805 나그네 file 김현실 2003.04.08 4278
2804 자신이 만들어 가는 인간관계 지찬만 2010.11.30 4274
2803 행복은 들 꽃처럼 존재 합니다 지찬만 2010.07.21 425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