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95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대중 목욕탕에 갔다.

온탕에서 할머니 한분이, 안면 있으신 분을 만나셨는지..

몇 마디 끝에 "예수 믿고, 구원 받으세요~" 하시며 인사를 건내신다.

맞은편에 앉아 있던 나는.. 문득 이런 생각이 들었다.

예수를 모르는 사람들에게.. '구원'이라는 말이 들리기나 할까..

그말, 참 생소..하겠다. 그냥 넘겨 버려지는 말로.. 

'소 귀에 경 읽기'.. 같지 않을까.

우리들의 경험을 놓고 보아도, 구원을 받으려는 계기로  교회를 다녔기 보다는..

저 마다의 이유로 교회를 다니면서 '구원'의 의미를 알게 되지 않았나 싶다. 

예수를 향한 믿음으로 받게 되는 '구원'이..

믿음이 없는 사람들에게는.. 동 떨어진 얘기로,

마음에 와닿지 않기에.. 먼저 꺼내기에는 적절치 않은 것 같다.


세상 사람들은 '구원'에는 별 관심이 없을 듯 하다.

이 세상에서의 '잘사는 것'에 더 목이 마르지..

그런 그들에게는 들리게 말할 필요가 있지 않을까..


'행복'.. 누구나 가지고 싶어하는 것이나 

만족함이 없다면, 오래 지속시키기 힘든 것.

진정한 행복을 맛보지 못한 자는.. 만족감이 없으므로 

우리는 자주, 상대의 부러움을 가지고  내 생활을 

쓴맛으로 살때가 많다.

또, 상대적인 행복감은.. 비교 대상에 따라 금방 우리에게서 떨어져 나가므로

'부러우면 지는 거야'.. 라며 더 보이는 것에 열을 올리기도 한다.

나도.. 예전에 그랬다.


가난한 사람은, 못 배운 사람은, 역경에 있는 사람은, 아픈 사람은, 장애우는.. 

기타 등등.. 주눅들 것 같은 부류는, 행복을 가지면 안되나 ? 

그냥 저냥.. 빛이 비추지 않는 '응달'로 고단한 삶을 살아야 하나?

인간은 모두가 행복할 권리가 있는데,

나열한 상황에서.. 행복을 잘 찾지 못하는 이 세상이 참 아프다..

그럼, 잘난 사람들은 어떨까.. 

그들은, 세상의 잣대로 보면.. 행복하기만 해야 하는데, 

그들 또한 크게 다르지 않다..


그분, 예수가 내 안에 없으면..

성령님이 나와 함께 있지 않으면..

우리는 모두가, 각자의 어떠한 '한 시점'에서 외롭고 고독함을 느낀다.

그 공허함을 잘못된 방법들로 푸는  사람들과

그런 고민도 없이 세상에 빠져 사는, 더없이 불쌍한 사람들..


행복하세요~^^..는 기분 좋은 말이다.

누구나 가지고 살고 싶어하는 '행복'을..

누군가 나에게 건낸다..   환하게 웃으며~

예수 믿고, 행복하세요~!  

예수 = 행복.. 전달이  쉽지 않나 ㅎㅎ 


예수 알고 행복한 우리가, 

예수 모르는 분들을 전도할때..

그들에게는 감도 안오는 '구원' 대신에

먼저, " 예수 믿고, 행복 하세요~^^ "  ..하면 좋겠다.


모두들~ 사랑합니다♡

예수 믿고, 행복하세요~^^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대체의학적인 요법에 관한 글의 게시를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Admin 2009.02.01 10035
3922 빛 안에서~ new Iloveyoumore 2018.11.13 2
3921 이 박사님을 사랑하는분의 댓글을 여기다 옮겼습니다^^ 이소이 2018.11.09 110
3920 박사님은 나라의 보물 허대열 2018.11.08 76
3919 이상구의사께서 <완전성화>의 의미를 오해하신듯 합니다. 9 사랑과순결 2018.11.06 220
3918 우리가 정말 잘 사는 것~! Iloveyoumore 2018.11.06 56
3917 한국 교회 안에 널리 퍼져있는 거짓 구원론 4 소망으로 2018.11.05 152
3916 삶과 죽음을 대하는 자세~! Iloveyoumore 2018.11.05 43
3915 가을을 보세요~♡ Iloveyoumore 2018.11.04 49
3914 객관적인 눈으로 본 재림교회 조사심판 3 다윗 2018.11.03 132
3913 교회선택 2 사랑하는ccm 2018.11.03 93
3912 이상구의사는 왜 성경을 안믿으시나요? 5 사랑과순결 2018.11.03 186
3911 그게 참 어렵지만.. 가능하게 하신다~! Iloveyoumore 2018.11.02 48
3910 내몸에 찾아온 암 대응 방법? 1 narae 2018.11.02 74
3909 공감이 되는 글~! Iloveyoumore 2018.11.01 41
3908 하나님께서 먼저 우리를 용서하셨습니다. 4 다윗 2018.10.30 77
3907 바울이 세째하늘에 올라간 것 2 solasc 2018.10.21 157
3906 박사님이 찾아 가시는.. 진리가 주는 자유의 걸음은 아름답다~♡ 2 Iloveyoumore 2018.10.20 230
3905 '뉴스타트'가 잘 안되신다면..! Iloveyoumore 2018.10.18 213
3904 하늘은 스스로 돕는자를 돕는다~! Iloveyoumore 2018.10.13 130
3903 221기 세미나 기간 가볼만한 문화관광 축제소식 (양양) 고객지원실1 2018.10.12 6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7 Next
/ 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