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안녕하세요 교수님, 저는 이관개방증 때문에 힘들어하던 중 어머니가 유투브에서 박사님의 강의를 보시고 이 곳을 추천해 주셔서 오늘 가입을 하게 되었습니다.

제가 6월달에 갑자기 쓰러진 후 이관개방증이 왔는데요, 하루이틀 지나가면 낫겠지 하다가 지금 6개월째 이관이 열려있고, 이로 인해 학교도 휴학하고 집에만 있어야 해서 우울증까지 올 지경입니다.

이관개방증도 면역과 관련이 있는걸로 아는데 혹시 저와 같은 병으로 캠프에 입소하신 사례도 본 적이 있으신지요?

  • profile
    이상구 2019.01.09 00:06
    갑자기 쓰러졌다고 말씀하셨는데
    그 이유가 무엇인가 궁금합니다.
    너무 심한 다이어트 때문에 체중감소가 넘무 심하셨는지요?
    그런 경우 지방의 감소 때문에 이관이 개방되는 경우가 있기 때문입니다.
    면역력과는 직접적이 연관은 없다고 생각됩니다.
    체중 조절 문제나, 다른 정신적인 스트레스 문제가 있으시다면
    그리고 이런 문제들이 이관개방에 연결이 되어 있다면 뉴스타트로 회복하실 수는 있습니다.
    만약 현재의 생활습관이 개선되지 않고
    스트레스 문제에 해결이 없다면
    이 문제는 지속될 것입니다.
    생활습관을 건강하게 개선하시기 위하여 뉴스타트가 필요한 것입니다.
    뉴스타트는 가장 건강한 체중조절을 성취시키는 길이기 때문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92 박사님께 조언을 듣고 싶습니다 1 cd9885 2019.05.06 352
3491 암환자로써 집에서 하는 뉴스타트에 대한 조언을 듣고 싶습니다. 1 아리수맨 2019.05.04 612
3490 파킨슨병 2 Yijeong 2019.05.04 329
3489 이상구 박사님께 고견 듣고 싶습니다 1 열심히 2019.05.01 293
3488 너무나 갈급한 마음에 글 올립니다. 1 코수비 2019.04.09 666
3487 방광쪽 문제 조언구합니다. 2 미남짱 2019.04.08 366
3486 왼쪽 발 감각이상 2 쏘뇽 2019.03.28 676
3485 건강염려증 1 드림 2019.03.22 543
3484 진통제를 다시 먹어도 될까요? 1 트리플 2019.03.13 395
3483 폐암4기 뼈전이입니다. 1 이다경 2019.03.12 1664
3482 박사님 뉴스타트 224기 세미나에 참여 했던 엄윤호 입니다.(폐선암 1기 수술 후 3기 진단) 1 na윤 2019.03.04 725
3481 박사님 안녕하세요. 방광염에 관련해서 상담을 하게 되었어요. 1 truelov 2019.03.01 302
3480 척추로 전이되어 하지마비로 걷지를 못합니다. 항암치료를 언제 그만두면 좋을까요? 2 쫑쫑쫑 2019.02.20 873
3479 박사님ㅜ넘괴롭습니다 1 별이빛나는밤에 2019.02.09 881
3478 박사님 문의 드려요(출산관련) 2 일마스스마일 2019.02.08 368
3477 박사님 상의드립니다. 2 방가방가 2019.01.26 553
3476 박사님, 조언 부탁드립니다. 2 kkookkee 2019.01.24 402
3475 박사님 말씀 부탁드립니다. 3 199기참가자 2019.01.24 375
3474 조언부탁드립니다 1 kkookkee 2019.01.11 615
3473 난소암 통증 1 호주아이리스 2019.01.10 846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77 Next
/ 17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