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82 추천 수 0 댓글 2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스테파니

 

안녕하세요 박사님

 

4년전에 우연히 박사님의 뉴스타트 동영상을 접하게 되었고 이후에도 아프진 않았어도 꾸준히 보고 배워나갔는데요. 지금 생각해보니 하나님께서 제게 현재 닥친 암문제를 위해 미리 준비하시게 하신 듯 해요. 저는 56세 여성이구요. 지난 79일날 암덩어리 부분을 잘라내는 대장암 수술을 받고 biopsy를 통해 lymph node에 전이되어 18개중에 3개의 암세포가 자리잡았다고 해요. 배에 ostamy bag이 채워져서 생활하며 surgeon으로 부터 빠른시일내에 chemo 받으라고 지시를 받고 현재 암닥터 와 미팅을 대기하고 있습니다.

 

저는 뉴스타트 프로그램 참여를 위해 한국으로 들어갈 마음 준비 중이지만 아직도 수술후 리커버리 중인 상태고 주변의 완강한 반대로 결정이 쉽지가 않네요. “암 같은 건 병도 아니다라는 박사님의 말씀 떠올리면서 뉴스타트에 대한 확신을 위해 기도하고 있는데요. 의사인 오빠는 뉴스타트가 옳은 처방이라고 동의하면서도 더 암이 퍼지기전에 chemo 이후에 뉴스타트를 하라고 해요. 연약한 상태에 있어서 인지 부끄럽게도 흔들리는 제 자신을 발견합니다. desperate한 심정으로 박사님 의견 부탁드립니다. 도와주세요~

 

감사합니다.

  • profile
    이상구 2018.07.25 02:17
    강의를 들으셔서 아시다시피
    의사로서의 저의 견해는 확고합니다.
    수술까지는 인정할 수 있습니다.
    그 이유는 수술은
    항암치료의 경우처럼 면역력을 그토록 황폐화시키지는 않기 때문입니다.
    항암제로 면역력을 파괴하면서
    암을 치료한다는 것은 확실히 모순입니다.
    스트레스나 여러 다른 이유로 님의 면역력이 약화된 상태가 되었기 때문에
    님의 면역세포가 암세포를 죽이지 못하여 암환자가 되어있는 상황에서
    어떻게 또 다시 면역력을 더 약화시킬 수가 있겠습니까?
    뉴스타트에서 가장 절실히 필요한 것은
    "생명"에 대한 확고한 영적인 신뢰입니다.
  • profile
    스테파니 2018.08.07 08:16
    안녕하세요.^^
    박사님의 확고한 조언 감사드려요. 항암은 안 받기로 하고 뉴스타트 프로그램에 참가하기 위해 준비 중에 있구요.

    a. 대장 수술이후에 임시로 사용하고 있는 colostomy bag을 지니고 프로그램에 참여하기엔 불편할것 같아서 stoma reverse 수술을 하고 난 후에 갈 예정예요. 9월초에 스케쥴이 잡힐것 같아요.(수술은 7/09 에 했는데... 이곳은 모든게 느려요ㅠㅠ) 가족들은 시간이 갈수록 림프안에 있는 암세포가 당장 조치를 취하지 않으면 전이 될까봐 걱정들 하고 항암 만이 진리인것 처럼 되어버린 환경속에서 지내는게 거기서 제가 받는 스트레스가 많네요. ㅠㅠ

    b. 그곳에 갈때까지 이곳에서 제 나름대로 뉴스타트를 시작했습니다.
    궁금한점은 식단 부분인데요. 병원에서는 대장 잘라낸 부분이 잘 아물기위해선 하루에 100g에 단백질과 소량의 섬유질만 섭취하라고 해요. 정상경유로 흡수하고 대변을 보는게 아니기에 하루에 6끼 소식을 해야하는데 섬유많은 채식만으론 힘이 드네요. 콩 같은 경우, 섭취후에 blender에 갈았어도 20분만에 고대로 나오거든요. 수술 부위 회복만을 생각하면 병원에서 권장하는 소식으로도 충분한 닭고기나 cheese 달걀 생선등을 먹을수 있겠지만 림프에 잠재하고 있는 암세포에 대해서 또 뉴스타트 식단이 아니라서 고민하고 있어요. 수술 recovery 동안에만 연어 달걀 cottage cheese 우유가 저한테 허용이 될까요?
    정답은 이미 있는 질문이라고 생각되지만 다시한번 박사님께 묻고 가려고요. 조언 부탁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3431 박사님.... 1 새마음으로 2018.08.01 266
3430 수족 냉증 1 amaris 2018.08.01 542
3429 간절한 마음에 조언 부탁드립니다 1 삼휘당 2018.07.31 380
3428 난소암인데 늑막에 물이 고였어요 ... 1 진실이7 2018.07.31 1034
3427 Greetings from Sunny California 1 secret usjoy2 2018.07.28 6
» 해외에 거주하고 있는 대장암 3기 환자입니다 2 이상구 2018.07.25 582
3425 박사님~^^ 보세요~♡ 3 secret Iloveyoumore 2018.07.16 10
3424 심한 급성 위염치료중입니다 1 스이 2018.07.14 1167
3423 만성위축성위염에 대하여 문의드립니다. secret 레몬 2018.07.10 12
3422 박사님^^ 보세요~! secret Iloveyoumore 2018.07.09 12
3421 치료가 가능할까요?? secret 성도 2018.07.08 9
3420 박사님~ 보세요! secret Iloveyoumore 2018.07.05 8
3419 아픈곳이 여기저기 옮겨 다녀요. 어떻게 극복하면 좋을까요? 2 저농약 2018.07.02 555
3418 절박한 맘으로 전해 올립니다. 1 죄인 2018.07.02 551
3417 물섭취 방법 1 secret 브댄니읏흥 2018.07.01 6
3416 역류성식도염과 미란성 위염으로 인한 상담요청드립니다. 1 secret 좁은길 2018.06.26 9
3415 귀신쫓는 기도 1 secret 바둑이 2018.06.22 26
3414 박사님~ 보세요^^ secret Iloveyoumore 2018.06.21 11
3413 이박사님 secret 흙의삶 2018.06.12 13
3412 박사님~ 보세요! 2 secret Iloveyoumore 2018.06.11 11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79 Next
/ 17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