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59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우리의 기도제목에 예수님의 응답은 몇 % 일까요?

ccm 곡 '날 구원 하신주' 에서

'응답하신 기도 감사, 거절하신 것 감사..' 라는 가사말이 있습니다. 

하나님이 우리의 기도중에 응답하시지 않는게 있다면..

그것은 그리 하는것..이 우리에게 더 유익하기 때문이 아닐까요..

우리의 기도가 나도 모르게.. 또, 죄악된 이기심인 사탄의 기도가 된다면..그분은 우리를 위하여 응답하시지 않으시는게 분명합니다.

요한복음 15장 말씀에.. 

내안에 거하라 나도 너희안에 거하리라 

가지가 포도나무에 붙어 있지 아니하면 

스스로 열매를 맺을 수 없음같이 

너희도 내안에 있지 아니하면 그러하리라


나는 포도나무요.너희는 가지라 

그가 내 안에, 내가 그 안에 거하면 

사람이 열매를 많이 맺나니 

나를 떠나서는 너희가 아무 것도 할 수 없음이라


..단절, 그분이 나와 함께 동행해 주시지 않으면 

그 결과의 끝은..영,육적인 사망의 고통이기에 

그 분은 우리가 그를 의지하고 살아가야하는 이유를 

비유를 들어 잘 설명해 주고 계십니다. 

그러므로, 우리는.. 우리의 기도에 응답이 없음으로 인해 

하나님과 수시로, 더 가까이, 그 분께로 나아가며 

내 기도에 대한 묵상이 더 깊어질 수 있습니다.

이 모든것에 '사탄의 간교한 개입'이 있다하더라도 

우리가 하나님 안에 있으면, 그 분은..그 모든것을 합력하여 

결과적으로는 우리에게 '진실된 유익의 선'을 이루어 내시는 분이시므로,우리는 진정으로 감사할 수 있어야 합니다.

나의 몸이 회복되는게 더디더라도.. '감사'가 된다는 것은..'우리'라는 가지가, 지금도 여전히.. '하나님'이라는 나무에  붙어서 하나님께서 주시는 '생명의 사랑'을 받고 있다는 증거가 됩니다.

내 마음에 하나님이 주시는 무한신뢰의 사랑이 

조금이라도 들어오지 않으면..

"그리아니하실지라도.. 감사한다"라는  고백은 감히 있을 수가 없겠습니다. 

그분은 우리가 자초한 죄의 결과까지도 책임지시는 분임을 진정 잊지 말아야겠습니다.

지금도..우리의 악함이 그 분의 사랑으로 점차 나음을 받고 있지 않습니까.. 

됩니다!! 진정 되어야 될 것이 회복되고 있는 것입니다.

세상적인 결과대로 되지 않는다고 해서..절대로 좌절하지 마십시오.

피조물인 우리가 그 분의 생각을 온전히 다 이해할 수는 없지만 

그 분의 사랑은 언제나 우리를 향해  있음을..

그 사랑을 무한 신뢰 할 수 있는 분명한 사실이 우리에게 있습니다.

전지전능하신 분이..우리의 죄값을 대속하여, 인자의 몸으로..고통의 십자가에 죽으심으로..나를 온전히 무조건적으로 사랑하심을 세상에게 나타내 보이셨습니다.

그럴 수는 없다고 생각했을 사탄에게..하나님은 우리를 향한 사랑을 증명해 보이셨습니다.

이제, 그 사탄의 시험은 우리를 향해 있습니다. 하나님의 사랑은 우리를 위한 온전하신 사랑임을 우리가 알았으므로..그 사랑에 힘입어  우리는 사탄에게 대적할 힘이 있습니다.

우리의 기도끝에.. "그리아니하실지라도..

나를 향한 주의 한없는 사랑을 내가 믿사옵니다"..의 기도가 , 우리 모두의 기도가 되기를 소망합니다.

우리가 하나님의 사랑을 확신하는 것만으로도 나를 거대하게 지배하던 사탄은.. 사그러들듯 물러갑니다.그의 세력들은 더이상 확장될 수 없습니다.

하나님의 사랑을 매일 확신하는 하루 하루가..

우리에게 이어지길 바랍니다.


*날 구원하신 주 감사


날 구원하신 주 감사 모든걸 주심 감사 

지난 추억임에 감사 주 내곁에 계시네 

향기로운 봄철에 감사 외로운 가을날 감사

사라진 눈물도 감사 나의 영혼 평안해 


응답하신 기도 감사 거절  하신것 감사

헤쳐나온 풍랑 감사 모든 것 채우시네

아픔과 기쁨을 감사 절망 중 위로 감사

측량 못 할 은혜 감사 크신 사랑 감사해


길가에 장미꽃 감사 장미 가시도 감사

따스한 따스한 가정 희망 주신 것 감사

기쁨과 슬픔도 감사 하늘 평안을 감사

내일에 희망을 감사 영원토록 감사해 


*내 영혼이 은총입어 ㅡ찬송가


1.내 영혼이 은총입어 중한 죄짐 벗고보니

   슬픔 많은 이 세상도 천국으로 화하도다.


2.높은 산이 거친 들이 초막이나 궁궐이나

   내 주 예수 모신 곳이 그 어디나 하늘나라


후렴:할렐루야 찬양하세 내 모든 죄 사함받고

        주 예수와 동행하니 그 어디나 하늘나라


모두들~ 사랑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대체의학적인 요법에 관한 글의 게시를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Admin 2009.02.01 9718
3842 암이란 방에서 탈출하기 1 update 가파 2018.02.18 33
3841 성경 볼때 주의점은 무엇일까요? 까꿍 2018.02.09 65
3840 천국에 가는 목적은 무엇일까요? 까꿍 2018.02.09 53
3839 어떤 분이 가장 하나님께 근접한 사람일까요? 2 까꿍 2018.02.09 72
3838 정말 고마우신 이상구박사님, 삶의 기준을 바꿔 주셨다. 허대열 2018.01.31 149
» 그리아니하실지라도..우리는 감사할 수 있을까..? 내가더사랑 2018.01.30 59
3836 예수님이 약속하셨잖아요~! 내가더사랑 2018.01.24 83
3835 내가 행복할 수 있는 이유~♡ 내가더사랑 2018.01.22 78
3834 경험에 의한 내면적 변화와 몸의 반응 가파 2018.01.19 100
3833 건강식요리법을 받아보고싶습니다. 2 태화 2018.01.18 141
3832 12월 25일은 .. 성탄절이 맞나요 ? 내가더사랑 2017.12.23 133
3831 예수 ..나의 치유자~♡ 내가더사랑 2017.12.23 100
3830 송영빈 형제님 소식이 궁금 하네요 1 chang, byung-duk 2017.12.19 236
3829 그 길고 긴 방황의 끝을 지나 ~ 내가더사랑 2017.12.18 132
3828 하나님 그는~He is the start and he is the way and only way 내가더사랑 2017.12.13 67
3827 이 믿음 더욱 굳세라 ~! 내가더사랑 2017.12.10 86
3826 종합검진에 대한 斷想 4 다윗 2017.12.10 201
3825 박사님 부탁드려요. 2 지연 2017.12.09 154
3824 선으로 악을 이기는 체험 ~! 3 내가더사랑 2017.12.05 153
3823 한국 재림교회만 그런가요 ? 2 내가더사랑 2017.12.05 30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3 Next
/ 1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