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49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박사님


저는 박사님의 강의를 밤. 낮으로 들어면서

지내고 있습니다

진작 가고 싶었으나

여기 상황이 여의치  않아

이제 갈려고합니다

저의

건강 상태는

작년 건강검진에서 간질성 폐질환이라고하여

부산대 양산병원에서

폐생검까지 하자고 했어나

너무 힘들어 물세척검사까지하고

그만 두었습니다

작년 9월에 건강검진 후

현재까지 6개월 되었습니다

중간에

지역에 있는 소규모 병원에서

기침이 심하여

CT와 엑스레이를  찍고

폐렴으로 치료를 하였으나

열이 잡히지 않다가

약 7일후에 열이 잡혀 퇴원을 하였으나

큰병원으로 가기를

강력히 권유를 하며

진료의뢰서를 써주었습니다


지속적으로 WBC : 21000으로 높고 3 ~4일에 한번씩

증상없이 발열(38도) 정도

호소하는 상태로

R/O  IPF등 추가적 검사 요하여

전원코자 하오니

고전선처 바랍니다

라는 내용 입니다


그러나

저는

박사님의 강의가

너무나 신선한 충격과

특히 성경말씀 강의가

새롭고 처음으로  접하는 말씀에

저의

참으로 답답한 마음이

뻥 뚫였습니다


박사님

지금 저의 상태는

기침과 열이 약 38.5 정도 오를 때도 있으며

오른쪽 눈은 상동막결막염 증세라고 하며

왠 스트레스를 이렇게 많이 받는 냐고 합니다


저의 증세를 정리 해 보면

폐섬유증, 눈 상동결막염 이틀전 부터는

왼쪽 눈밑 떨림도 나타납니다

그리고  손청색증입니다


뉴스타트센터에  가면

모두 싸~악

날아 가버림을 확신합니다!!!


병원치료 거부

병원약 모두 거부하고 있습니다


이 내용이 여기 올리면 않되는 것을

작성  중에 알게 되었습니다

모든 분들의 이해를 바랍니다

열에 들 떤 중에 작성하다 보니

실수가 된 것 같습니다


박사님

뉴스타트에서

뵙겠습니다

강건하시기를

소원합니다!!!


  • ?
    일수가방 2018.03.19 11:04
    저도 항상 이부분이 고민이었습니다.
    교통사고치료,맹장수술 등 현대응급의학도 하나님의 선물이라 생각하는데,
    그 중간에 애매한 부분이 있습니다.
    뉴스타트도 하나님의 선물이고, 현대응급의학도 하나님의 선물인데
    위의 님과 같이 응급과 만성의 경계에서는 어디를 선택할지 고민입니다.
    님의 빠른 쾌차를 기도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대체의학적인 요법에 관한 글의 게시를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Admin 2009.02.01 10035
3862 바보를 기다리는 바보. 가파 2018.04.17 111
3861 박사님 안녕하신지요. '하나님이 주시는 시련/고난' 이라는 주제에 대해 궁금한 점이 있어 질문 드립니다 1 JYP 2018.04.12 175
3860 예수 믿고, 행복하세요~♡ 내가더사랑 2018.04.12 95
3859 교회오빠.. 이관희집사 ! 내가더사랑 2018.04.09 241
3858 제 경험을 얘기하자면.. 내가더사랑 2018.04.06 203
3857 이렇게만 하면 제 병이 다 나을수있겠죠? 1 행복해지기를 2018.04.05 241
3856 이별할때.. 우리는 ~ 2 내가더사랑 2018.03.29 172
3855 자가면역질환 치유가 되었습니다!!! 1 송강 2018.03.24 368
3854 사랑이 능력이다~!! 구호 외치기 ㅋㅋ 내가더사랑 2018.03.24 110
3853 돌아보면 참 현명한 선택이었다. 3 가파 2018.03.23 217
3852 진정한 행복을 나타낼 수 있기를~ 내가더사랑 2018.03.19 103
» 박사님 뉴스타트센터에서 뵙겠습니다 1 송강 2018.03.17 149
3850 박사님~~ 1 박순희 2018.03.12 182
3849 박사님! 주 안에서 사랑합니다 송강 2018.03.11 115
3848 새로운 세계에 대한 이해 가파 2018.03.09 132
3847 우리에게 생명을 주시는 분에 대한 확신이 믿음으로 오기까지~! 내가더사랑 2018.03.08 129
3846 고마우신 박사님 9 다장조 2018.03.07 166
3845 4월 1일 방문해도 되나요? 2 나르라 2018.03.02 192
3844 내면적 변화가 일어난 후에 짝꿍 생일에 보낸 편지~♡ 1 내가더사랑 2018.02.27 159
3843 나은 자로서 생각하고 말하고 행동하십시요. 가파 2018.02.25 206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7 Next
/ 19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