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11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예년에 비해서

이주정도 늦게온 가을의 색갈은
유년시절에 기억하는 천불동의
불단풍을 연상케 할만큼 색갈이
아름답습니다 

파란색이
세상을 찾아오는 눈부신
색갈이라면
붉은색은
이제 세상을 떠나가는
또 다른 눈부신 색갈입니다 

봄은
뿌리로 끌어올리는 모든것을
파랗게 전달하는 희망의 언어

가을은
끌어올린 그 색갈과 언어들을
혼신의 힘을 다하여
버리고 털어내는 이별의
언어

하나는 더 없이 푸르지만
덜익은 언어이고
하나는 더 없이 붉지만
잘익은 과일같이 달콤한
속삭임일 수 있읍니다

미처 덜익은 언어
그러나 화려한 색갈
파아란 색갈로 찾아왔던
이 상구 박사의 이별선언이
이 가을에 피처럼 붉게
신문지를 물들입니다

그 붉은 이파리 사이로
구원의 확신이라고 하는
잘익은 열매하나가 황혼빛에
덩거러니 달려 있읍니다 

참을 뱉어도
돌을 던져도

절대로 떨어지지 않을
확신으로
거기 십자가 한켠에
외롭게
달려 있읍니다

죄인들만 오시게 !
병신들만 오시게 !

잘난이들은 물렀거라 
남은자들도 물렀거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대체의학적인 요법에 관한 글의 게시를 자제해 주시길 부탁드립니다. Admin 2009.02.01 10035
3922 빛 안에서~ new Iloveyoumore 2018.11.13 2
» 이 박사님을 사랑하는분의 댓글을 여기다 옮겼습니다^^ 이소이 2018.11.09 111
3920 박사님은 나라의 보물 허대열 2018.11.08 76
3919 이상구의사께서 <완전성화>의 의미를 오해하신듯 합니다. 9 사랑과순결 2018.11.06 221
3918 우리가 정말 잘 사는 것~! Iloveyoumore 2018.11.06 56
3917 한국 교회 안에 널리 퍼져있는 거짓 구원론 4 소망으로 2018.11.05 152
3916 삶과 죽음을 대하는 자세~! Iloveyoumore 2018.11.05 43
3915 가을을 보세요~♡ Iloveyoumore 2018.11.04 49
3914 객관적인 눈으로 본 재림교회 조사심판 3 다윗 2018.11.03 133
3913 교회선택 2 사랑하는ccm 2018.11.03 93
3912 이상구의사는 왜 성경을 안믿으시나요? 5 사랑과순결 2018.11.03 186
3911 그게 참 어렵지만.. 가능하게 하신다~! Iloveyoumore 2018.11.02 48
3910 내몸에 찾아온 암 대응 방법? 1 narae 2018.11.02 74
3909 공감이 되는 글~! Iloveyoumore 2018.11.01 41
3908 하나님께서 먼저 우리를 용서하셨습니다. 4 다윗 2018.10.30 77
3907 바울이 세째하늘에 올라간 것 2 solasc 2018.10.21 157
3906 박사님이 찾아 가시는.. 진리가 주는 자유의 걸음은 아름답다~♡ 2 Iloveyoumore 2018.10.20 230
3905 '뉴스타트'가 잘 안되신다면..! Iloveyoumore 2018.10.18 213
3904 하늘은 스스로 돕는자를 돕는다~! Iloveyoumore 2018.10.13 130
3903 221기 세미나 기간 가볼만한 문화관광 축제소식 (양양) 고객지원실1 2018.10.12 6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97 Next
/ 197